커뮤니티

유가네 소식을 확인하세요

유가네닭갈비, 가맹점과 본사 함께 상생한다! 가맹점 지원 활동 전개

최고관리자 2019.12.27

유가네닭갈비, 가맹점과 본사 함께 상생한다! 가맹점 지원 활동 전개 



 

이진국 한국개발연구원 연구위원의 '가맹계약과 가맹사업 시장제도 연구'보고서에 따르면 국내 브랜드 10곳 중 7곳은 치킨, 한식 등 외식업인 것으로 조사되었다. 평균 1억 2천만원의 비용으로 가맹점을 오픈하지만 10곳 중 약 절반이 1년 내 폐업하는 상황이 발생하고 있다. 외식 프랜차이즈를 선택하는 것에 있어 브랜드와 본사의 튼튼함과 가맹점과의 관계 등이 중요한 요인으로 꼽힌다.

 

이 가운데, 39년 전통의 대한민국 대표 닭갈비 유가네(대표 권지훈)는 가맹점과 본사가 함께 상생한다는 이념으로 가맹점 지원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유가네에 따르면, 본사는 매출이 기존보다 부진한 매장들 대상으로 담당 SV를 통해 중점적으로 관리하고 있으며 매장 환경을 고려하여 이벤트, 단체 고객 유치 등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한다. 

 

예로, 유가네 세종시청점은 오픈 이후 매출이 부진하자, 해당 담당 SV가 매장에 투입되어 주변 상권, 고객층 등 매장 상황을 진단하였고, 객단가를 높이기 위한 주류 이벤트를 시행했다. 그 결과 전월 대비 주류 판매량은 25% 증가, 월 매출은 11% 증가했다. 또한, 유가네 본사에서는 여행사와 협업을 통해 매장에 단체 고객을 유치하여 매출 증대를 도모하고 있다. 단체 고객 방문 당일에는 원활한 매장 운영을 위해 SV 팀장과 담당 매장 SV가 매장 운영을 지원한다. 현재까지 본사에서 지원한 단체 고객은 용인흥덕점 120명, 세종시청점 70명의 단체 고객을 유치하였고 1월에는 용인흥덕점 100명, 경기대점 50명 단체 고객을 유치할 예정이다. 


 

유가네 수도권관리팀 박진표 팀장은 "유가네는 본사와 가맹점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구조로 서로 상생하는 수익 구조를 가지고 있다"며, "유가네 만의 상생경영으로 점주들의 만족도가 상당히 높으며, 가맹점의 높은 수익성 때문에 유가네 매장을 여러 개를 운영하는 다점포 점주의 비율이 26%나 된다"라고 전했다. 


유가네는 가맹점의 매출 극대화를 위해 방송 PPL 100% 본사 비용 부담, 티몬 프로모션, 온오프라인 홍보 채널 등 다양한 브랜드 홍보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특히, 지난 8월 8일 반영된 MBC every 1 '어서 와 한국은 처음이지' 호주 편에서는 유가네 숯불닭갈비가 소개되며 실시간 검색어 4위에 오른 바 있으며, 숯불닭갈비의 매출은 방송 전 매출 대비 2.3배 매출이 오르기도 했다. 

 

또한, 유가네는 초보창업, 부부창업, 청년창업, 은퇴 후 창업 등 외식업의 경험이 없는 점주들이 선택하기 좋은 아이템으로도 인기가 좋다. 가맹개설부 지성민 부장의 'SIP 상권분석'을 통해 예상 매출을 제공하고 있고, 오픈 전 본사 교육 4일, 매장 교육 4일, 오픈 지원 7일을 지원을 통해 외식업 경험이 없어도 빠른 적응이 가능하도록 지원하고 있다.

 

현재, 유가네는 전국 198개의 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1월에는 제주동홍점, 화성남양점, 김천​혁신도시점 오픈 예정에 있어 닭갈비 브랜드 중 최다 가맹점을 보유한 브랜드로 위업을 달성했다​.지난 7일에는 인도네시아 발리에 유가네 발리점을 오픈하며, 국내를 넘어 세계적인 글로벌 한식 브랜드로 거듭난다는 계획이다.

 

*기사출처: http://www.metroseoul.co.kr/news/newsview?newscd=2019122700067

 

가맹문의


1661

9922

브랜드
경쟁력

1:1
창업문의